538 256

Cited 0 times in

Study of adverse effect to preterm labor and fetus development after prenatal psychotropic exposure

Other Title
임신 중 정신 약물 사용이 조산 및 신생아 발달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
Authors
이, 의윤
Degree
Master (2015)
Abstract
연구 배경: 임신 도중 정신약물 사용에 대해서 산모 및 태아에게 미치는 부작용과 정신 증상 악화 및 재발이라는 문제 사이에서 약물 사용 여부가 항상 논란이 되어 왔다.

연구 방법: 본 연구에서는 후향적 문헌검토를 통해 단일 기관에서 18년 간 주요 정신 질환을 진단 받은 산모에서 약물 사용 여부에 따른 재태주수와 신생아 출생력의 차이를 t-test를 통해 비교하였고, 정신 약물 복용이 조산에 미치는 위험성을 다른 조산의 고위험성 원인인 고연령 산모, 임신성 고혈압, 임신성 당뇨와 비교하기 위해 로지스틱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 그 결과 임신 도중 정신 약물 사용 여부에 따라 재태 기간(P=0.575), 출생 체중(P=0.699), 아두대횡경(P=0.604), 1분 아프가 점수(P=0.699), 5분 아프가 점수(P=0.953)의 유의미한 차이는 없었고, 조산에 미치는 위험요소로써 임신성 고혈압 만이 유의확률 0.042, odds는 6.316배 조산의 위험성이 높아 지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결론: 이로써 임신 시 약물 사용에 따른 조산의 발생이나 신생아 출생력에 유의미한 문제를 야기 시키지 않았음을 확인하였고 향후 임신 중인 정신 질환 환자 치료 시 약물치료를 포함한 다양한 치료적 대안을 고려할 필요가 있겠다.
Keywords
임신정신약물조산PregnancyPsychotropicPreterm labor
Appears in Collections:
Theses > School of Medicine / Graduate School of Medicine > Master
AJOU Authors
이, 의윤
Full Text Link
Files in This Item:
19310.pdfDownload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해당 아이템을 이메일로 공유하기 원하시면 인증을 거치시기 바랍니다.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