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6 371

Cited 0 times in

행복의 신경 생물학 : 긍정신경과학의 이론 정립

Authors
박, 찬양
Degree
Master (2012)
Abstract
‘행복’은 인간에게 가장 근본적이고 중요한 삶의 체험이며, 동시에 생물학적으로는 특정한 뇌의 상태의 소산임에 틀림없다. 그러나 주관적인 체험으로서의 행복과 뇌의 작용을 설명하는 신경생물학 사이에는 아직 커다란 간격이 존재 한다. 그 이유는 먼저 행복이라는 개념이 너무 다양하고 주관적이며 사회 문화적 변인에 쉽게 영향을 받는 사적인 체험을 의미하는 것이며, 한편으로는 인간의 마음의 기전을 탐구하는 인지신경과학의 분야에서는 행복을 과학적 주제로 다룰 수 있는 포괄적 개념 도출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본 연구에서는 ‘행복’을 쾌감이나 긍정적 정서의 일종으로 환원 분석하는 대신, ‘모든 인간은 행복을 추구하기 때문에 삶을 영위할 수 있다’라는 전제 하에 신경생물학적 설명을 시도하였다. 즉 ‘행복’을 ‘생존과 번성을 위한 긍정적 가치추구를 지향하는 일련의 정보처리 과정’이라는 인지과학적인 개념으로 변환하여, 인간의 주관적인 체험의 특성과 연계하여 구성요소들을 기술하였다. 그리고 긍정적인 가치를 추구하는 현상을 생물학적으로 설명할 수 있는 기전으로 Mesolimbic-cortical Reward Pathway, 특히 Dopaminergic Neuron의 전기생리학적 특성과 Nucleus Accumbens, 그리고 Prefrontal Cortex의 상호작용을 검토하여, Positive Value Processing Theory of Happiness(PVPTH)를 제시하였다. 그리고 5가지의 다축적 구성 요소들(H1: Value Exploration, H2: Value Attribution, H3: Value Acquisition, H4: Value Cosummation, H5: Re-entry Mechanism)을 소개하고, 행복과 관련된 인간의 주관적 체험의 설명을 시도하였다.

PVPTH는 앞으로 방법론적 엄정성과 다양한 신경과학적 결과들을 설명할 수 있는 능력이 검증되어야 하는 매우 초보적이고 미성숙한 이론이지만, 이를 기반으로 하여 인간의 행복 추구의 명암을 검토해 보고, 참되고 지속적인 행복의 실현성을 연구주제로 하는 긍정신경과학(Positive Neuroscience)의 필요성을 강조하였다.
Keywords
행복가치보상체제도파민긍정신경과학
Appears in Collections:
Theses > School of Medicine / Graduate School of Medicine > Master
AJOU Authors
박, 찬양
Full Text Link
Files in This Item:
000000012218.pdfDownload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해당 아이템을 이메일로 공유하기 원하시면 인증을 거치시기 바랍니다.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