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2 425

Cited 0 times in

The Effect of Self-Expanding Metallic Stent Insertion for the Treatment of Malignant Colorectal Obstruction

Other Title
대장암에 의한 장 폐쇄 환자에서 자가팽창형 금속제 스텐트 삽입술의 효과에 대한 다기관 연구 - 응급수술군과의 비교를 통한 임상 효과 및 의료 경제학적 분석을 중심으로 -
Authors
이, 기명; 김, 태일; 고, 봉민; 신, 성재; 김, 원호; 김, 진홍; 이, 문성; 김, 현수; 박, 영수; 이, 강문; 박, 종재; 진, 윤태
Citation
Taehan Sohwagi Naesigyŏng Hakhoe chi, 36(5):274-281, 2008
Journal Title
Taehan Sohwagi Naesigyŏng Hakhoe chi; The Korean journal of gastrointestinal endoscopy;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지
ISSN
1225-7001
Abstract
Background/Aims: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evaluate the clinical and cost effectiveness of the use of stent insertion for malignant colorectal obstruction as compared with performing emergency surgery.



Methods: We retrospectively reviewed the medical records of 201 patients. Malignant colorectal obstructions caused by a resectable tumor were treated with preoperative stenting followed by surgery (group A, n=55) or emergency surgery (group B, n=59). Malignant obstructions caused by an unresectable cancer were treated with palliative stenting (group C, n=58) or palliative emergency surgery (group D, n=29).



Results: The one-staged radical resection rate was significantly higher in group A patients than in group B patients (87.3% vs. 52.5%, p<0.05). Post-operative complications were more frequent in group A patients than in group B patients (9.1% vs. 32.2%, p<0.05). The admission period was significantly shorter for group A patients than for group B patients (25.0 days vs. 33.7 days, p<0.05). The medical cost was not different for group A and group B patients. Life-long stoma formation was necessary for 15.5% of group C patients and 69% of group D patients, respectively. The admission period was significantly shorter for group C patients than group D patients (10.5 days vs. 22.7 days, p<0.05). The medical cost was not different for group C and D patients.



Conclusions: Stent insertion was an effective treatment modality for malignant colorectal obstruction.

목적: 대장암에 의한 악성 대장 폐쇄 환자에서 자가팽창형 금속제 스텐트의 삽입은 효과적인 치료법이다. 이번 연구는 악성 대장 폐쇄 환자에서 수술 전 감압 및 고식적 목적의 스텐트 삽입술의 효과를 응급 수술을 시행한 군과 비교하여 임상 관점 및 의료 비용 관점에서 분석하고자 하였다.



대상 및 방법: 1991년 1월부터 2004년 12월까지 각 기관에서 대장암에 의해 대장 폐쇄가 발생한 총 201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하여 의무기록을 분석하였다. 대상환자는 수술 전 감압이 목적인 군과 악성 폐쇄의 고식적 치료를 목적으로 하는 군으로 구분하여, 방사선 조영하에 내시경 방법으로 스텐트를 삽입하였다. 스텐트 삽입 후에 근치 절제를 시도한 A군(55명)과 스텐트 삽입 없이 수술을 시행한 B군(59명) 및 고식적 목적으로 스텐트를 삽입한 C군(58명)과 고식적 목적으로 수술을 시행한 D군(29명)의 치료 결과 및 필요 경비를 각각 비교하였다.



결과: A군에서 1회의 수술로 근치 절제가 가능했던 환자수는 48명(87.3%)으로 B군의 31명(52.5%)에 비해 유의하게 많았다(p<0.05). 수술 관련 합병증은 A군에서 창상 감염 1명, 균혈증 3명, 문합 부위 누출 1명 등 총 5명(9.1%), B군은 창상 감염 2명, 균혈증 6명, 문합 부위 누출 7명, 폐렴 2명 등 총 19명(32.2%)으로 A군에서 유의하게 적었다(p <0.05). A군에서는 병원 내 사망이 없었으나, B군에서 수술 관련 합병증으로 1명이 사망하였다. A군의 평균 재원일수는 25일로 B군 33.7일에 비해 유의하게 짧았으나(p<0.05) 의료비의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 C군의 경우 스텐트 삽입 이후 17.2%에서 폐쇄 증상이 재발하여 수술이 필요했다. C군 환자의 15.5%, D군 환자의 69%에서 생존 기간 중 영구 장루가 필요했다. C군의 평균 재원일수는 10.5일로 D군의 22.7일에 비해 의미있게 짧았고, 두 군 간의 의료비 차이는 없었다.



결론: 장 폐쇄를 동반한 진행성 대장암 환자에서 수술 전 감압이나 고식적 목적의 스텐트 삽입은 응급 수술에 비해 수술 횟수 및 수술 후 합병증 감소, 재원기간의 단축 등에서 효과적인 안전한 시술이다.
Keywords
스텐트삽입악성장폐쇄대장암StentinsertionMalignantobstructionColoncancer
Appears in Collections:
Journal Papers > School of Medicine / Graduate School of Medicine > Gastroenterology
AJOU Authors
이, 기명신, 성재김, 진홍
Full Text Link
Files in This Item:
The Korean journal of gastrointestinal endoscopy_36(5)_274-281.pdfDownload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해당 아이템을 이메일로 공유하기 원하시면 인증을 거치시기 바랍니다.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