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6 436

Cited 0 times in

The Relationship Between Insulin Therapy and Cancer Incidences in Patients with Diabetes : Follow up study in Korea

Other Title
인슐린 사용과 암 발생의 연관성 - 추적 관찰연구
Authors
이, 효진
Degree
Master (2012)
Abstract
연구목적 : 당뇨병환자에 있어 당뇨병 자체와 암 발생, 인슐린, 지속성 인슐린 유사체인 인슐린 글라진, 메트포르민 투여가 암 발생에 어떠한 영향을 주는지에 대한 대규모 역학연구가 해외에서 많이 이루어지고 있으나 아직 결론이 없는 상태이다. 국내에서는 이에 대한 역학연구가 부족한 상황으로 당뇨병과 암, 인슐린 사용과 암 발생의 연관성에 관하여 국내 추적 관찰연구를 시행코자 하였다.

대상 및 방법 : 제 2형 당뇨병 임상연구센터 코호트에 2005년 9월부터 2010년 10월까지 등록된 30세 이상 3,907 명의 참여환자를 2011년 10월까지 추적관찰, 인슐린 및 글라진, 메트포르민 투여유무, 암 발생 여부 등에 따라 비교분석하였다.

결과 : 191 명(4.9 %)의 환자가 치료 도중 새로이 암으로 진단되었으며, 주요 인자를 보정한 후 나이가 많을 수록(p<0.001, OR 1.048 95%CI; 1.028∼1.069), 체질량지수가 낮을 수록(p=0.040, OR 0.942 95%CI; 0.890∼0.997)암 발생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고, 인슐린의 투여가 암발생을 증가시키지는 않았으며(p=0.185, OR 1.294 95%CI; 0.884∼1.894), 메트포르민의 투여시 통계적으로 유의하지는 않았으나 암발생을 감소하는 경향성을 보였다(p=0.082, OR 0.746 95%CI; 0.537∼1.038). 암 종류별로 살펴보면, 가장 많이 진단된 암은 갑상선암, 전립선암, 대장암, 위암, 유방암 순이었으며, 인슐린 투여군이 인슐린을 투여하지 않은 군에 비하여 위암의 발생도가 7.395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p=0.001, OR 7.395 95%CI; 2.310∼23.678).

결론 : 당뇨병 환자에서 연령이 증가할수록, 평균 체질량지수가 감소할수록, 암 발생의 위험도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당뇨의 유병기간이나, 혈당조절 정도, 인슐린 및 글라진 투여와 관련해서는 모두 암 발생과 무관한 것으로 나타났다. 메트포르민 투여시에는 암 발생이 감소하는 경향성을 보여, 좀 더 대규모, 장기간의 연구가 필요하겠으며, 위암에서는 인슐린 투여시 암 발생의 위험도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Keywords
당뇨인슐린글라진메트포르민
Appears in Collections:
Theses > School of Medicine / Graduate School of Medicine > Master
AJOU Authors
이, 효진
Full Text Link
Files in This Item:
000000012710.pdfDownload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해당 아이템을 이메일로 공유하기 원하시면 인증을 거치시기 바랍니다.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