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8 150

Cited 0 times in

Isoflurane-induced post-conditioning in senescent hearts is attenuated by failure to activate reperfusion injury salvage kinase pathway

Other Title
노화된 심근에서 isoflurane 후조건화의 보호효과 감소에 대한 연구: Reperfusion Injury Salvage Kinase 활성화의 역할
Authors
장, 동진
Degree
Doctor (2013)
Abstract
Background: We investigated the cardioprotective effects of isoflurane administered at the onset of reperfusion in senescent rat in vivo, and the activation of the reperfusion injury salvage kinase (RISK) pathway to address a possible mechanism underlying age-related differences.

Methods and results: Male Wistar rats were assigned to age groups (young, 3–5 months; old, 20–24 months), and randomly selected to receive isoflurane (1 minimum alveolar concentration) or not for 3 min before and 2 min after reperfusion (ISO postC). Rats were subjected to coronary occlusion for 30 min followed by 2 h of reperfusion. Western blot analysis was used to assess the phosphorylation of extracellular signal-regulated kinase (ERK1/2), Akt, and GSK3β 15 min after reperfusion. Brief administration of isoflurane 3min before and 2 min after the initiation of early reperfusion reducedinfarct size (56 ± 8% of left ventricular area at risk, mean ± standard deviation) compared with controls (68 ± 4%) in young rats, but had no effect in old rats (56 ± 8% in ISO postC and 56 ± 10% in control, respectively). Phosphorylation of ERK1/2, Akt, and GSK3β were increased in the young ISO postC group but not in the old ISO postC group compared with control groups of the respective ages.

Conclusions: We demonstrated that isoflurane postconditions the heart in young but not in senescent rats. Failure to activate RISK pathway may contribute to attenuation of isofluraneinduced post-conditioning effect in senescent rats.

본 연구에서는 고령 쥐에서 isoflurane 을 심근의 재관류 시기에 투여하였을 때 흡입마취제의 심근보호 효과를 젊은 쥐와 비교하여 알아보고자 하였다. 또한 이러한 차이를 나타내는 이유로 reperfusion injury salvage kinase (RISK) pathway 의 활성화 정도를 측정하여 비교해 보고자 하였다. 수컷 Wistar 쥐를 나이에 따라 3-5 개월 된 젊은 쥐와 20-24 개월 된 고령 쥐로 나누고 각각을 다시 재관류 시작 3 분 전부터 2 분 후까지 5 분간 isoflurane (1최소 폐포 농도)을 투여 받는 그룹(ISO popstC 군)과 그렇지 않은 그룹(대조군)으로 무작위로 나누어 실험을 진행하였다. 모든 그룹에서 관상동맥의 결찰은 30 분간 유지하였고 이후 2 시간 동안 재관류를 하였다. 재관류 시작 후 15 분이 경과하였을 때 얻은 심근 조직으로 western blot analysis 를 시행하여 ERK1/2, Akt, GSK3β 의 인산화 정도를 측정하였다. 젊은 쥐에서는 isoflurane 을 투여한 군에서 심근 경색의 정도가 대조군에 비하여 감소하여 나타났으나 (ISO postC 군; 56±8% of left ventricle area at risk, 대조군; 68±4%, 평균±표준편차) 고령 쥐에서는 유의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ISO postC 군; 56±8%, 대조군; 56±10%). Isoflurane 의 투여 시 젋은 쥐에서는 ERK1/2, Akt, GSK3β 의 인산화 정도가 증가하였으나 고령 쥐에서는 차이가 없었다. Isoflurane 의 후조건화 효과가 젊은 쥐에서는 유의하게 나타났으나 고령 쥐에서는 나타나지 않았고 이것은 고령 쥐에서 RISK pathway 가 활성화 되지 못한 것과 연관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Keywords
Heartisofluranepost-conditioningRISK pathway심근후조건화
Appears in Collections:
Theses > School of Medicine / Graduate School of Medicine > Doctor
AJOU Authors
장, 동진
Full Text Link
Files in This Item:
13446.pdfDownload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해당 아이템을 이메일로 공유하기 원하시면 인증을 거치시기 바랍니다.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