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74 626

Cited 0 times in

Drug-Induced Hyponatremia

Other Title
약물로 인한 저나트륨혈증
Authors
박, 인휘; 신, 규태
Citation
Taehan Sinjang Hakhoe chi, 28(1):88-92, 2009
Journal Title
Taehan Sinjang Hakhoe chi; The Korean journal of nephrology; 대한신장학회지
ISSN
1225-0015
Abstract
1. 저나트륨혈증은 흔히 사용되는 약물로 인해 유발될 수 있으므로 재발방지를 위해 원인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



2. 항간질제나, 항정신병 약물은 SIADH를 유발하기도 하나 부작용인 입마름증 또는 정신병 자체의 충동적인 과다한 수분섭취로 다음증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약물 조절과 과다한 수분 섭취를 막기 위한 교육이나 제제가 필요하다.



3. 약물에 의한 저나트륨혈증 원인으로는 이뇨제가 가장 흔하며 특히 Thiazide계 이뇨제에 의해 유발되고, Amiloride 병용 시 호발하며 노인 환자인 경우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4. 이뇨제에 의한 저나트륨혈증과 SIADH에 의한 저나트륨혈증의 경우 치료 방법이 서로 다르므로 감별이 필요한데, 이때 요산 수치가 도움이 될 수 있다.



5. 이뇨제를 중단할 경우 1-2주 지나서 정상 수분대사로 회복 되므로, SIADH 를 의심할 만한 뚜렷한 원인이 없는 경우 이뇨제에 의한 저나트륨혈증과 SIADH와의 감별은 2-3주 후에 가능할 경우가 있다.



6. 항암제의 경우 항암제 자체에 의한 ADH 이상 분비, 또는 신독성이 저나트륨혈증의 원인이 될 수 있으나 항암치료에 의한 오심, 구토와 유효혈액 순환량 감소에 의한 ADH 분비 증가가 원인이 될 수 있다.
Appears in Collections:
Journal Papers > School of Medicine / Graduate School of Medicine > Nephrology
AJOU Authors
박, 인휘신, 규태
Full Text Link
Files in This Item:
88-92.pdfDownload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해당 아이템을 이메일로 공유하기 원하시면 인증을 거치시기 바랍니다.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